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하단으로 바로가기

알림마당

Board
  • 공지사항
  • 뉴스레터
  • 센터갤러리
  • 센터홍보실
  • 자료실
  • 자주묻는질문
  • 질문과답변
  • 자유게시판
  • 관련사이트

  • 언론보도
  • 보도자료
보도자료 글보기
제목 "한부모자녀 10명중 4명 '우울'…지역사회 관심 필요"
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4-03-13 조회수 1525
첨부 첨부파일이 없습니다.

"한부모자녀 10명중 4명 '우울'…지역사회 관심 필요"

 

(서울=연합뉴스) 오수진 기자 = 한부모 자녀 10명 중 4명은 우울감을 느끼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한 지역사회의 관심이 절실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.

9일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의 '가족구조에 따른 아동 우울의 보호요인 탐색' 논문을 보면 한부모 자녀 134명 가운데 본인이 우울한 상태(가벼운+중간 정도+심한 우울 상태)라고 응답한 사람은 51명(38%)에 달했다.

이는 양부모 자녀(2천749명)가 우울한 상태에 있다고 대답한 비율(22.3%) 보다 높은 수치다.

논문을 집필한 청소년정책연구원 송수정 연구원은 "이혼과 사별 등으로 한부모 혼자 가정을 담당하면 경제적 빈곤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커지는데, 이런 기제가 아동의 적응에 부정적으로 기능했을 것"이라고 분석했다.

송 연구원은 그러나 한부모 자녀의 우울증 수준이 전반적으로 높더라도 지역사회에 많은 관심과 지지를 받은 경우 양부모 자녀보다 우울 수준이 낮았다고 설명했다.

그는 "지역사회 지지가 한부모 가족 아동에게 더 큰 효과를 낸 것을 미뤄볼 때 부모가 줄 수 있는 긍정적 기능을 지역사회가 메워 준다고 볼 수 있다"고 말했다.

그는 또 "현재 여성가족부와 보건복지부가 한부모 자녀에게 경제적 지원, 교육·활동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있지만, 앞으로 관계 형성과 유지에 중점을 둔 지역사회 내 지지체계를 강화한다면 더 효과적인 정책을 기대할 수 있을 것"이라고 말했다.

 

 

sujin5@yna.co.kr

원문보기
http://www.yonhapnews.co.kr/bulletin/2014/03/11/0200000000AKR20140311183200017.HTML?input=1179m

페이지 상단으로 이동